[경북교육청]미래교육지구‘마을학교’환호성!

  교육생태계 조성을 위한 교육청·지자체·마을·학교 협력

2022.06.07 (화) 09:12:44 최종편집 : 2022.06.07 (화) 09:12:44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올해도 경북미래교육지구 중심의 마을교육공동체‘마을학교 마을학교: 마을주민이 학생들의 돌봄과 방과후 프로그램을 지원하기 위해 자발적으로 만든 마을 배움터
’41교 운영을 통해 1,000여 명의 학생들에게 돌봄과 방과후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1.경북교육청, 미래교육지구‘마을학교’환호성!(상주미래교육지구 ‘꾸러기 마을학교’방과후 공부방에서 돌봄 학습 프로그림에 참여 사진)02.jpg

올해로 3년 차에 접어든 경북미래교육지구(경주·안동·상주·의성·예천) 마을학교는 지난 2020년 8개소로 시작해, 올해 의성 2개소, 상주 1개소, 예천 4개소, 경주 5개소 총 12개소가 추가되어 총 41개 마을학교가 운영되고 있다.

1.경북교육청, 미래교육지구‘마을학교’환호성!(의성미래교육지원센터 마을교사가 옥전초에서 찾아가는 의성 ON 토론 교실을 진행하는 사진)01.jpg

마을학교는 200여 명의 전문성을 갖춘 마을교사 마을교사: 지역의 학생들에게 마을교육과정과 돌봄을 제공하고 지원하는 사람.
- 학교의 정규수업이나 방과 후 수업 협력교사로 참여
- 마을학교를 직접 운영하거나 마을학교의 방과 후 프로그램 운영에 참여
(플래너)가 참여해 △마을돌봄 △방과후 공부방(기본학력 격차해소 지원) △청소년자치 프로젝트 지원 △문화예술·생태·환경·인문·독서·놀이 등을 통한 정서지원 △학교 연계 마을교육과정 운영 △진로·역사 등 학교 밖 기초학력 배움과 돌봄 등의 다양한 교육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배움터를 활발하게 조성해 가고 있다.
의성미래교육지구에서는 사업의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운영을 위한 법적 기반을 마련해‘의성미래교육지원센터’중간지원조직을 운영하고 있으며, 예천 등 다른 미래교육지구에서도 중간지원조직에 대한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5개 미래교육지구에서는 교사동아리 및 지역주민과 함께 지역의 문화유적과 체험장 등을 소개하는‘다함성 마을학교(의성미래교육지원센터)’와 내 고장 알기 탐방 워크북‘함께 가볼래?(상주교육지원청)’등의 마을교과서를 제작해 내 고장 알기 교육활동에 활용하고 있다.
특히 경주미래교육지구내‘성건마을 돌봄학교(경주 고려인 마을센터)’는 구도심의 고려인 동포 자녀들의 사회 조기 적응과 성장 지원을 위해 한국어 교실, 기초수학 등의 방과후 프로그램을 7월부터 운영할 예정이다.
상주미래교육지구내‘꾸러기 마을학교’김상덕 플래너는 “교육청과 지자체로부터 예산 지원 및 시설 지원을 받음으로써 학생들에게는 축복이라고 생각한다.”며 “학교에서 시작된 문해교육이 마을학교에서도 지속적으로 이루어져 큰 성과를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임종식 교육감은 “그동안의 성과들이 지역에 잘 뿌리내릴 수 있도록 교육청과 도청, 기초자치단체, 학교, 마을의 연결을 촉진하는 역할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교육자치 기반을 구축해 작은 학교의 지속적 성장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경북연합방송 gumisun@daum.net

# [경북교육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신년
임종석
많이 본 뉴스
[경북교육청]지역교육생태계 조..
[경북교육청]2022년 창의융합..
[경북교육청]학생 눈높이에 맞..
[경북교육청]2022 신규 영양교..
포토 뉴스
이미지 없음